Post

유튜브 채널 강화 나선 증권가

어려운 주식투자 정보를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제공하는 증권사가 늘고 있다.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유튜브를 통해 젊은 세대를 투자자로 유치하는 
한편 구독자수와 재생횟수에 따른 광고수익도 기대할 수 있기 때문이다.
27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키움증권과 한국투자증권, 신한금융투자, KB증권, NH투자증권, 대신증권 등이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황, 종목 등의 주식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 2013년부터 유튜브 채널을 파고든 키움증권은 현재까지 매일 10여개의 투자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구독사 수는 2만4965명으로 증권사 중에 가장 많다.
최근 신한금융투자는 예능형 콘텐츠를 내세우며 유튜브 채널을 적극 알리기 시작했다. 
NH투자증권도 애널리스트들의 아침회의 식으로 진행하고, 주식시황과 증권가 이슈를 점검하는 코너 등을
주기적으로 배포하고 있으며 한국투자증권은 매일 5개 이상의 영상을 선보이고 있다.

유튜브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유튜브가 젊은 세대들의 새로운 정보 플랫폼으로 규모있게 커지고 있는 만큼 증권사들의 유튜브 활용도 점점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증권사들의 디지털 콘텐츠 확대는 초보 투자자들에게 증시 정보를 손쉽게 제공하고 이해를 돕는다는 측면에서 긍정적이라는게 업계 평가다.
때문에 각종 마케팅 수단을 동원하면서 구독자수를 늘려가는 등 유튜브의 영향력을 잘 활용하려는 움직임도 점점 강화되고 있다.


출처 : http://m.metroseoul.co.kr/news/newsview?newscd=2019052700007

Author

SNS 설명서

SNS의 모든것

이런 글은 어때요?

Post columm

잘 나가는 1인기업, 프리랜서의 5가지 특징 : 나는 몇가지나 해당될까?

Post sns_news

카톡 플러스친구, 카카오톡채널로 이름 바뀐다

Post sns_news

인스타그램, 악플 달면 자동으로 경고한다

Post columm

브랜딩 책 추천│재미있게 읽었던 2권을 소개합니다!